The voices of women in tech are still being erased

기술업계에서 여전히 지워지고 있는 여성의 목소리

틱톡(TikTok)이 여성의 목소리를 동의 없이 사용한 사건은 우리가 극복했다고 착각하고 있는 문제를 보여주는 한 가지 사례에 불과하다.

지난 5월 24일 한밤중에 틱톡(TikTok)은 텍스트 읽어주기에 사용하는 음성을 변경했다. 약간 부자연스럽고 로봇 같은 억양으로 영상의 텍스트를 읽어주던 익숙한 여성의 목소리가 갑자기 거의 비웃는 것처럼 들리는 지나치게 밝은 목소리로 변경된 것이다. 그러자 틱톡 이용자 상당수가 불만을 드러내며 변경된 목소리를 ‘불쾌한 골짜기 소녀(Uncanny Valley Girl)’라고 부르기 시작했다. 미국 래퍼 릴 나스 엑스(Lil Nas X)는 이에 대한 틱톡 영상을 만들기도 했다.

그렇다면 어째서 갑자기 목소리가 변경된 것일까? 그리고 이전에 사용하던 목소리는 누구의 목소리였을까?

컴퓨터 역사에서 여성의 역할을 떠올려 보면, 우리는 말 그대로 또 비유적으로 여성의 목소리가 들렸던 적보다 들리지 않았던 때가 더 많았다고 생각한다. 사실 여성의 목소리와 신체는 카운트다운을 시작할 때 들리는 목소리부터 각종 사진에 등장하는 모습까지 컴퓨터 역사의 모든 지점에서 찾아볼 수 있다. 그러나 역사학자들은 비교적 최근 들어서야 컴퓨터 역사에서 여성의 역할을 설명하며 이들의 이야기를 들려주기 시작했다. 사람들은 오랫동안 여성이 컴퓨터 역사의 주변부에 머물렀다고 잘못 생각했다. 심지어 컴퓨터 프로그래밍 역사에서 여성이 주체인 사례가 많았는데도 그런 잘못된 인식이 있었다.

우리가 어떤 기술 제품에 포함된 여성의 목소리를 들을 때 그 여성이 누구인지, 실재하는 인물인지, 만약 그렇다면 자신의 목소리가 그런 식으로 사용되는 데 동의했는지 알 수 없는 것도 여전히 사실이다. 많은 틱톡 이용자들은 틱톡 앱에서 텍스트 음성 변환에 사용되는 목소리가 실제 인간의 목소리가 아닐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렇지 않았다. 그 음성은 캐나다 성우 베브 스탠딩(Bev Standing)의 목소리였으며, 스탠딩은 틱톡을 소유한 바이트댄스(ByteDance)에 자신의 목소리 사용을 허가한 적이 없었다.

5월에 스탠딩은 틱톡에서 자신의 목소리를 사용하는 방식 때문에 명예가 훼손되었고 생계에도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하며 바이트댄스를 고소했다. 그녀가 특히 문제 삼은 부분은 틱톡 이용자들이 비속어를 비롯해 어떤 말이든 그녀의 목소리로 말하게 할 수 있다는 점이었다. 스탠딩의 목소리는 비용 없이 어떤 말이든 해주는 ‘틱톡의 그 목소리’로 알려졌고, 스탠딩은 그 때문에 자신이 성우 일자리를 구하기 어렵게 되었다고 주장했다.

그러자 틱톡은 갑자기 스탠딩의 목소리를 삭제했다. 그리고 스탠딩은 다른 이용자와 마찬가지로 틱톡에서 바뀐 목소리를 듣고 그에 대한 보도를 보고 나서야 자신의 목소리가 삭제되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틱톡은 음성 교체에 대한 언론 보도에 어떤 코멘트도 하지 않았다)

애플(Apple)의 시리(Siri)에 관한 이야기를 잘 알고 있는 이들은 여기서 약간의 기시감을 느꼈을 듯하다. 이전 시리 목소리의 주인공 수전 베넷(Susan Bennett)도 시리가 출시될 때까지 자신의 목소리가 사용되었다는 사실을 알지 못했다. 베넷의 목소리는 결국 ‘미국 영어를 쓰는 여성의 목소리(US English female voice)’로 교체되었고, 애플은 시리에 베넷의 목소리를 사용했음을 공식적으로 인정하지 않았다. 그 이후로 애플은 성우와의 계약 내용에 비밀 유지 조항을 추가했고, 가장 최근에는 시리의 새 음성이 인간의 목소리를 사용하지 않고 “전적으로 소프트웨어를 통해 생성한 목소리”라고 주장했다.

이러한 사건은 기술업계에서 흔히 일어나지만 우려되는 패턴을 보여주고 있다. 사람들이 이루어 낸 성과가 가치를 인정받고 금전적으로 대우받는 방식은 그들이 실제 이루어 낸 성과의 크기가 아니라 그들의 사회적 지위에 따라 결정되는 경우가 많다. 베브 스탠딩과 수전 베넷의 이름이 이제서야 온라인에 널리 알려진 것은 여성이 해낸 일을 모두가 보고 들을 수 있는 오늘날에도 그들이 이룬 성과가 지워지는 방식을 보여주는 전형적 사례에 해당하기 때문이다.

기술업계의 여성들은 소신껏 목소리를 내면 조용히 하라는 말을 들을 때가 많다. 특히 유색인종 여성일 경우에는 더 그렇다. 스탠퍼드 대학교에서 컴퓨터 공학 박사학위를 받고 구글(Google) AI 윤리팀의 공동 책임자로 일했던 팀니트 게브루(Timnit Gebru)는 최근 회사에서 해고당했는데, 이는 그녀가 구글의 대형 언어 모델에 관해 우려하는 의견을 냈기 때문이다. 그녀와 공동으로 AI 윤리팀을 이끌었던 마거릿 미첼(Margaret Mitchell, 자연어 생성(natural-language generation) 연구로 애버딘 대학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도 게브루의 해고와 관련하여 목소리를 냈다가 해고당했다. 또 페이스북(Facebook)의 소피 장(Sophie Zhang)이나 우버(Uber)의 수전 파울러(Susan Fowler) 등 많은 여성들이 몸담고 있던 기술 기업에서 목격한 피해를 줄이고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다가 직접적 또는 간접적인 결과로 발언권을 빼앗기거나 해고됐다.

심지어 스타트업을 설립한 여성들마저도 실시간으로 존재가 지워질 수 있으며, 이 문제 역시 유색인종 여성에게 훨씬 빈번하게 발생한다. 캘리포니아 대학교 샌디에이고 캠퍼스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하고 윤리적 AI를 연구하는 기업 패리티(Parity)를 설립하여 CEO를 역임하기도 했던 루만 초드리(Rumman Chowdhury)는 뉴욕타임스(New York Times)가 기사에서 패리티의 역사를 언급하면서 설립자이자 이전 CEO인 자신의 역할을 축소해놓은 것을 발견했다.

패리티를 다루는 특집 기사에서 뉴욕타임스는 초드리가 패리티를 설립한 CEO라는 사실을 언급하지 않고, 그녀를 단지 패리티 사업의 기반이 되는 ‘툴(tool)을 만든 연구원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기사 발표 이후 뉴욕타임스는 독자들로부터 상당한 항의를 받고 나서야 공식적인 정정 보도라는 표시도 없이 조용히 기사를 수정했다. 그러나 수정 기사에서도 초드리가 패리티의 창립 CEO라는 사실을 언급하지 않은 채 그녀의 후임인 젊은 백인 여성 CEO에만 초점을 맞췄다.

최근에는 틱톡을 이용하는 수천 명의 흑인 여성 크리에이터들이 메건 디 스탤리언(Megan Thee Stallion)의 최신 싱글의 새로운 안무 만들기를 거부하고 파업에 나섰다. 흑인 여성들은 백인 여성 크리에이터들이 반복적으로 자신들의 안무를 도용하여 돈을 벌고, 심지어 원작자가 누군지 밝히지도 않은 채 텔레비전 방송에서 공연하기까지 하자 파업을 선언한 것이다.

오늘날 기술업계에서 여성의 목소리는 어떤 문제에 대해서 책임을 요구할 때 앞장서기도 했지만, 말 그대로 또 비유적으로 저평가되고 있는 것도 사실이다. 여성들은 보수를 받지 못하거나 제대로 인정받지 못한 채 수백만이 사용하는 음성 기술의 기반이 되는 목소리 작업을 하고, AI의 기본 개념을 알리는 작업을 하면서 조용히 기술 속에 존재하는 경우가 많다.

여성들, 그중에서도 특히 유색인종 여성들은 대개 기술 기업들이 다양성을 보여줘야 하거나 자사의 상품이 성차별과 인종차별을 악화한다는 비판에 맞서 자기 변호를 해야 할 때 처음 찾는 대상이 된다. 그러나 이러한 여성들은 기업에서 자신들의 전문 지식을 인정받기 위해 분투해야 하고, 그렇게 노력하더라도 기술 발전을 위한 안건을 정할 위치까지 오르는 일은 매우 드물다.

좋은 소식은 역사학자들과 언론인들, 또 여성들 자신이 이렇게 여성의 존재가 지워지는 상황을 바꾸기 위해 노력해 왔고, 실제로 상당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는 점이다. 지난 10년 동안 새로 나온 책, 기사, 영화들이 첨단 기술 분야에서 여성들이 맡았던 중요한 역할에 관한 기록을 바로잡고 우리의 생각을 바꿔놨다. 나쁜 소식은 오늘날 기술업계에서 가장 중요한 문제 중 일부를 해결하려는 여성들의 노력을 포함하여 기술업계에 여성들이 기여하고 있는 내용이 여전히 실시간으로 지워지고 있다는 것이다. 그것이 사실인 이상 아무리 빨리 기록을 바로잡으려고 해도 결국 제자리걸음만 반복하게 될 것이다.

마 힉스(Mar Hicks)는 일리노이 공과대학교의 부교수이자 <계획된 불평등(Programmed Inequality)>의 저자이다.

미리보기 3회1회

MIT Technology Review 구독을 시작하시면 모든 기사를 제한 없이 이용할 수 있습니다.